미래의 꿈을 디자인 하는 대학, 미래의 나를 만나는 대학 배재마당

사진뉴스

취업 거점대학 재확인한 배재대…충청권 대학 유일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대형 선정
  • 등록일
    2021-03-12 11:04:12
  • 작성자
    홍보팀
  • 조회수
    1,486
  • -대전시·대전상공회의소 등과 청년 진로·취업지원 확대…지역기업 채용 매칭 주력
    -일자리카페 ‘꿈터’ 유치해 대전 청년 취업애로 해소도 나서

    배재대학교(총장 김선재)가 대전지역 취업 거점대학으로 재차 인정받았다.
    배재대는 충청권 대학 중 유일하게 고용노동부의 ‘2021년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대형 사업 우선협상대학으로 선정돼 사업비 30억원을 확보했다. 이 사업은 올해 신설된 정부재정지원사업으로 재학생과 지역 청년들에게 진로·취업지원과 일경험 기회를 제공해 청년취업난을 해소한다.
    앞서 배재대는 고용노동부 대학일자리센터사업, IPP사업, 교육부 LINC+사업, 과학기술정보통신부 SW중심대학사업 등을 운영하며 청년 진로지도·취업지원 노하우를 쌓아왔다. 특히 지난 1월 전국 대학 중 유일하게 고용노동부 대학지원사업 9년 연속 우수대학으로 선정된 경험을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사업에 집약시켜 지역청년 구직과 기업의 구인난 해소에 일조할 방침이다.
    배재대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대학 내 취업포털을 고용노동부 워크넷과 연동해 프로그램을 강화한다. 심리상담 전문 인력을 배치하고 기존 취업 컨설턴트를 확대해 학생들이 원하는 취업정보와 정부의 청년고용지원 정책을 알리는데 주력한다. 또한 별도의 전문인력을 확보해 대학생들이 선호할만한 일자리를 발굴해 맞춤형 취업 연계도 추진된다.
    배재대는 재학생 뿐 아니라 대전지역 청년들의 취업애로 해소에 나서 지역사회에 기여한다. 대학 내 카페인 ‘씨스뿜바2’에 대전시 일자리카페 ‘꿈터’를 유치해 전문상담 인력을 상주시켜 취업상담을 진행한다. 대전고용복지+센터, 대전서구와 협력해 온·오프라인 연계상담 시스템도 구축해 포스트 코로나시대 취업지원을 모색한다.
    또 대전상공회의소 연계 잡매칭 서비스 시스템도 구축한다. 이 시스템은 대전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와 강소기업 실시간 채용정보 제공이 주된 서비스다. 구직 중인 청년 데이터베이스를 등록해 실시간 채용 면접이 진행되는 장점이 있다.
    김선재 배재대 총장은 “배재대가 대학일자리센터플러스사업에 선정돼 대전지역 취업 거점대학으로 선정되면서 학생들과 지역 청년들에게 꿈을 현실로 만들어 줄 수 있게 됐다”며 “1~2학년은 진로지도와 직무 설계를, 취업을 목전에 둔 3~4학년은 직무훈련으로 일경험 확대를 시행해 취업지원 최강 대학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첨부파일

콘텐츠 정보

담당부서

최종수정일2021-11-17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USER
MENU
TOP